2020.06.02 (화)

  • 흐림속초21.0℃
  • 구름많음20.3℃
  • 구름많음철원21.4℃
  • 구름많음동두천20.9℃
  • 구름많음파주22.7℃
  • 흐림대관령18.3℃
  • 흐림백령도15.5℃
  • 흐림북강릉23.6℃
  • 흐림강릉24.7℃
  • 흐림동해23.8℃
  • 흐림서울20.4℃
  • 흐림인천19.6℃
  • 흐림원주23.2℃
  • 흐림울릉도23.1℃
  • 구름많음수원21.0℃
  • 흐림영월23.0℃
  • 흐림충주21.2℃
  • 구름많음서산20.5℃
  • 흐림울진19.9℃
  • 흐림청주21.7℃
  • 비대전20.5℃
  • 흐림추풍령22.6℃
  • 흐림안동23.4℃
  • 흐림상주23.8℃
  • 흐림포항25.6℃
  • 흐림군산17.8℃
  • 흐림대구28.3℃
  • 흐림전주21.8℃
  • 구름많음울산25.6℃
  • 구름많음창원26.3℃
  • 흐림광주27.2℃
  • 맑음부산24.0℃
  • 맑음통영22.1℃
  • 구름많음목포24.9℃
  • 맑음여수24.2℃
  • 안개흑산도17.4℃
  • 맑음완도25.2℃
  • 흐림고창24.6℃
  • 구름많음순천27.2℃
  • 흐림홍성(예)18.4℃
  • 맑음제주21.3℃
  • 구름많음고산19.3℃
  • 맑음성산21.8℃
  • 맑음서귀포21.4℃
  • 구름많음진주28.2℃
  • 구름많음강화20.6℃
  • 구름많음양평19.9℃
  • 흐림이천21.7℃
  • 흐림인제20.6℃
  • 흐림홍천21.4℃
  • 흐림태백21.8℃
  • 흐림정선군22.9℃
  • 흐림제천21.0℃
  • 흐림보은20.9℃
  • 흐림천안20.9℃
  • 흐림보령18.2℃
  • 흐림부여18.3℃
  • 흐림금산21.1℃
  • 흐림19.9℃
  • 흐림부안22.5℃
  • 흐림임실23.5℃
  • 흐림정읍23.5℃
  • 흐림남원27.2℃
  • 흐림장수23.1℃
  • 흐림고창군24.2℃
  • 흐림영광군23.3℃
  • 맑음김해시28.0℃
  • 흐림순창군27.3℃
  • 구름조금북창원27.4℃
  • 맑음양산시28.3℃
  • 구름많음보성군25.9℃
  • 구름조금강진군27.0℃
  • 구름많음장흥27.4℃
  • 구름조금해남25.1℃
  • 맑음고흥26.4℃
  • 구름많음의령군30.0℃
  • 구름많음함양군28.2℃
  • 구름조금광양시27.7℃
  • 구름조금진도군24.4℃
  • 흐림봉화22.4℃
  • 흐림영주21.8℃
  • 흐림문경22.4℃
  • 흐림청송군25.3℃
  • 흐림영덕23.0℃
  • 흐림의성25.5℃
  • 흐림구미25.3℃
  • 흐림영천28.1℃
  • 구름많음경주시29.9℃
  • 구름많음거창27.0℃
  • 구름많음합천28.7℃
  • 구름많음밀양28.9℃
  • 구름많음산청28.0℃
  • 구름조금거제25.9℃
  • 맑음남해27.4℃
기상청 제공
소화불량을 해소하는 요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화불량을 해소하는 요가

척추를 길게 뻗는 ‘전굴 자세’

 

20200515_092653.jpg

 

          김서휘 한의사

 

    경희효전한의원 부원장

    민족의학신문 칼럼위원

    RYT200국제공인 요가자격수료




산스크리트어로 파스치모타나아사나(Paschimottanasana)라고 불리는 

전굴 자세를 소개하고자 한다. COVID-19의 영향으로 활동량이 줄어 

한의원에서도 소화 불량이나 찌뿌둥한 컨디션을 호소하는 환자분들이 많아졌다


척추를 쭉 뻗은 채 상체를 숙이는 전굴 자세는 복부 내 소화기관을 자극하여 

소화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얼핏 보기엔 쉬워 보이지만, 정확한 자세로 

연습하다보면 몇 번의 호흡만으로도 땀이 송골송골 맺힐 것이다.

 

자세 난이도 ★★☆

 

효과 척추에 활기를 주고, 소화력을 증진시킨다. 직립 보행을 하는 인간은 

척추가 수직이고 심장이 척추보다 아래에 있지 않다. 4발로 걷는 동물들이 

땅과 수평인 척추 아래에 심장이 위치하는 것과 반대이다


따라서 인간은 다른 동물에 비해 척추나 심장 질환의 위험이 크다. 전굴 자세에서는 

4발 보행을 할 때처럼 수평인 척추 아래에 심장이 위치하게 된다

상체가 하체에 가깝게 숙여지면서 심장, 척추, 복부 기관을 마사지하여 소화 기능을 

높이고, 몸에 생기를 주며 마음을 평온하게 한다.

 

경락요가 이 자세는 등 뒤쪽과 다리 뒤쪽으로 지나는 방광 경락을 자극한다

족태양방광경은 눈 안쪽에서 시작되어 정수리로 올라가 척추를 따라 몸 뒤쪽을 

따라 다리 뒷면으로 내려가서 새끼발가락에서 끝이 난다. 한의학에서 신장과 쌍을 

이루는 방광의 경락을 자극하면 생식비뇨기계 기능 강화에 도움이 된다


 이는 요가 고전 요가디피카에서 전굴 자세는 골반부에 많은 힘이 가해지므로 

혈액 공급이 원활해져 생식기 질환 치료에 도움이 되고 성()을 제어하게 된다는 

내용과도 일맥상통한다. 전굴 자세는 브라마차리아 아사나(Brahmacharyasana)라고도 

불리는데, 브라마차리아는 금욕을 의미한다.

 

동작 1

KakaoTalk_20200414_161350719.jpg


 바닥에 앉아 다리를 모은 채로 앞으로 쭉 뻗는다. 손은 편안하게 엉덩이 옆에 둔다.

 


동작 2

KakaoTalk_20200414_161354274.jpg


숨을 들이마시면서 허리를 곧게 펴고 팔을 위로 뻗는다.

  

 

 

동작 3

KakaoTalk_20200414_161359729.jpg

내쉬는 숨에 아랫배가 허벅지에 닿는다는 느낌으로 상체를 숙인다. 손으로 발끝을 잡고 어깨와 목의 힘을 툭 뺀다.

TIP! 어깨와 귀가 멀어지도록 어깨를 꼬리뼈 쪽으로 내려서 상부 승모근의 긴장을 풀어보자.

TIP! 상체를 숙일 때 척추가 둥글게 말린다면 더 이상 내려가지 말기! 척추를 펼 수 있는 위치에서 양 손을 다리 옆에 두고 유지해보자.

 

 

*변형 자세

 

동작 4

KakaoTalk_20200414_161357113.jpg

마시고 내쉬는 호흡을 고르게 하면서 1~2분간 유지한 후, 천천히 상체를 일으켜 돌아온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